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부천대학교 평생교육원,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사전직무교육 호평

기사승인 2019.06.02  15:11:09

공유
default_news_ad2
신중년 사회적공헌활동 지원사업 사전직무교육을 진행하는 부천대학교 최승완 교수

부천대학교 평생교육원(원장 최재영) 최승완 교수가 2019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사전직무교육을 참여자와 참여기관 대상으로 지난 28일 상지영서대학교 영서관 다목적실에서 진행했다.

고용노동부 주관 2019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은 베이비붐 세대의 대량 은퇴에 따라 전문성과 경력을 가진 퇴직하는 장년은 증가하나 재정구조가 열악한 비영리단체, 사회적 기업 등에서는 전문가가 만성적으로 부족한 실정이어서 퇴직 전문인력을 비영리단체, 사회적 기업 등에 매칭하여 사회서비스를 확산하고 고령화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사업이다.

부천대학교 평생교육원은 고용노동부의 2019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교육기관으로 선정되어 참여자 및 참여기관에 사전직무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사전직무교육은 운영기관인 사회적협동조합 희망리본과 함께 했다.

사전직무교육은 신중년 사회공헌활동의 원활한 사업 운영 및 활동을 위해 참여자와 참여기관에게 반드시 필요한 교육으로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의 이해, 참여자와 참여기관의 역할과 의무, 활동분야의 이해와 사례공유, 셀프 리더십, 공감과 소통, 스트레스 완화 아로마테라피 등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참여자와 참여기관으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최승완 교수는 “경찰관, 소방관, 사회복지사, 노래강사, 기업 임원, 요가 전문가 등 전문성과 경력을 가진 신중년들이 우리사회를 위해 아낌없이 공헌하고자 하는 열정에 감동을 받았다”며 “베이비붐 세대가 공익적 사회서비스의 확대에 일조하는 보람있는 기회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은 50세 이상 퇴직전문인력으로, 3년 이상의 전문지식이나 실무경력을 보유한 참여자와 사회적 기업, 비영리단체, 공공기관 등에 매칭하여 사회 서비스를 확산하고 고령화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여 은퇴자의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한 제도이다. 사전직무교육을 이수한 참여자는 매월 자기만족도와 성취감을 위해 봉사적 성격의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하고 약간의 참여수당과 활동 실비를 지급받는다. 참여자는 퇴직이후에 지식, 재능, 경험을 사회와 공동체에 공헌하며 행복한 신중년을 누릴 수 있다.


송정훈 기자 lecielblue@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인천신문tv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