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 최초 ‘부평구 500원 공공독서실’ 17일 개관

기사승인 2020.01.14  15:02:48

공유
default_news_ad2

부평구는 오는 17일 원도심 지역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부평구 500원 공공독서실’을 개관한다. 
 

차준택 구청장의 공약이기도 한 ‘500원 공공독서실’ 사업은 쾌적한 환경의 학습공간을 제공하고, 편하게 공부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해 지역 청소년들이 건전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추진됐다.
   
인천에서 처음으로 조성되는 ‘부평구 500원 공공독서실’은 부영로25번길 7, 새뜰마을 주민공동이용시설 2층에 위치한다. 연 면적은 294㎡다.
 
열람대는 개방형과 개별형으로 배치해 실용성을 높였으며 개별 물품함과 백색소음기, 산소발생기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마련해 독서실 기능을 강화했다.

한쪽에는 북 카페이면서 ‘미쓰비시 줄사택 작은 전시공간’을 만들어 역사적 사실을 기록하고, 부평 삼릉의 가치를 재조명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차준택 구청장은 “누구나 책을 읽고 공부할 수 있는 이번 공공독서실 운영으로 원도심 지역의 ‘더 좋은 아이 키우기 환경’을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으로 누구나 교육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도시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공공독서실 이용료는 500원이며 오전 9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운영한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일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평구 500원 공공독서실(070-4260-5007)’로 문의하면 된다.


한성원 기자 han725@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인천신문tv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